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ible Column

빗나간 생각(창 4:8~15)

이승록 | 2017.06.22 06:45 | 조회 849

  하나님께서 아벨과 그의 제물은 받아주시고 가인과 그의 제물은 받지 않으신 것에 대해 가인은 분하여 안색이 변했습니다. 그로 인해 동생 아벨을 죽여 땅에 묻는 무서운 죄를 짓게 됩니다. 
  가인은 아벨을 들로 끓어내었습니다. 들은 가인이 평소 농사를 짓던 곳이기에 아주 익숙한 곳입니다. 그리고 그곳에 아무도 없기 때문에 아마 아벨을 죽이고 땅에 묻으면 완전범죄가 될 것이라 생각했을지 모릅니다.
  가인이 아벨을 죽인 이유 중에 하나님의 사랑에 대해 빗나간 생각을 했습니다. 제물을 드렸을 때도 가인은 분하였다고 했습니다. 이 분(憤)은 억울하고 원통한 마음에서 나오는 것입니다. 왜 억울하고 원통한 마음을 가졌을까요? 어쩌면 아벨에 대한 시기심 때문이었을 것입니다. 아벨만 없었다면 하나님께서는 가인의 제물을 받으셨을 것인데 아벨 때문에 가인의 제물을 받지 않으셨다고 착각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우리 하나님은 가인이 생각하는 것처럼 편협하거나 상대적 사랑을 하시는 분이 아니십니다. 하나님께서는 모든 사람을 사랑하십니다. 그리고 상대적으로 비교하시는 사랑이 아니라 개개인의 심령의 상태를 보시고 복을 주시는 분이십니다.
  결국, 가인은 하나님의 사랑에 대한 빗나간 생각으로 동생을 죽여 땅에 묻게 되었을 뿐만 아니라 그의 마음에 죄를 가두는 결과를 가져왔습니다.
  하나님께서는 가인에게 아벨이 어디에 있냐고 물으셨습니다. 그때 가인은 아벨이 어디에 있는지 알지 못한다고 숨겼습니다. 아담은 하나님께서 그를 찾으셨을 때 나무 뒤에 숨었다가 벗은 모습으로 하나님 앞에 섰습니다. 그러나 가인은 하나님께서 그에게 오셨을 때 피할 곳이 없어서 그의 마음에 가두게 됩니다. 
  로마서 1:28 이후를 보면 사람이 죄를 범하는 첫 번째 원인이 그 마음에 하나님 두기를 싫어하기 때문이라고 했습니다. 그 말은 하나님이 없는 공간을 죄로 채우게 된다는 말과 같습니다. 가인도 하나님의 시선을 피해 들로 나가는 순간 이미 그 마음에 하나님은 없었습니다. 그리고 그 안에 죄로 채워지게 된 것입니다.
  이렇게 한 번 빗나간 생각은 다른 사람을 해할 뿐만 아니라 자기 자신도 그 마음에 죄를 가두는 무서운 결과를 가져오게 됩니다. 그래서 하나님에 대해서 바로 알아야 합니다. 호세아 선지자는 하나님을 알 돼 힘써 알아야 한다고 했습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06개(3/6페이지)
성경칼럼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66 이제 데려가라(창 12:17~3:2) 이승록 486 2017.11.29 07:01
65 나의 누이라 하라(창 12:10~16) 이승록 513 2017.11.23 06:44
64 애굽에 거류하려고(창 12:10) 이승록 547 2017.11.22 06:44
63 이 땅을 네 자손에게 주리라(창 12:5~9) 이승록 505 2017.11.15 17:07
62 하나님의 말씀을 따라(창 12:1~4) 이승록 483 2017.11.09 06:41
61 esc & enter(창 12:1~4) 이승록 503 2017.11.08 07:36
60 셈의 족보는 이러하니라(창 11:10~32) 이승록 581 2017.11.01 06:46
59 온 지면에 흩어짐을 면하자(창 9:1~9) 이승록 588 2017.10.26 06:34
58 우리 이름을 내고(창 9:1~9) 이승록 586 2017.10.25 07:02
57 사느냐 죽느냐 그것이 문제로다(마 16:25) 이승록 654 2017.10.09 19:38
56 동방으로부터(창 11:1~5) 이승록 612 2017.10.03 06:54
55 성경대로 살기 위해 몸부림치자(왕하 5:15~27) 이승록 591 2017.09.28 10:16
54 그 장막 안에서(창 9:18~29) 이승록 667 2017.09.27 06:48
53 땅의 사람 노아가(창 9:18~29) [1] 이승록 992 2017.09.21 06:42
52 모든 생물에게 세우리니(창 9:8~17) 이승록 604 2017.09.20 06:43
51 피째 먹지 말라(창 9:1~6) 이승록 600 2017.09.15 09:22
50 복을 주시며 그들에게 이르시되(창 8:22~9:3) 이승록 572 2017.09.14 09:50
49 여호와께 제단을 쌓고(창 8:20~22) 이승록 596 2017.09.07 07:00
48 쏟으시고 그치시고 말리신 하나님(창 8:13~19) 이승록 653 2017.09.06 06:50
47 노아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창 8:13~19) 이승록 608 2017.08.23 0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