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ible Column

사라라 하라(창 17:15~16)

이승록 | 2018.03.08 18:26 | 조회 286

  


하나님께서는 99년 동안 불렀던 아브람의 이름을 아브라함으로 바꾸셨고, 90년 동안 부르셨던 사래의 이름을 사라로 바꾸셨습니다. 아브라함은 열국의 아버지, 사라는 여러 민족의 어머니라는 뜻입니다. 그리고 그 이름의 뜻대로 아브라함과 사라는 열국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되었습니다. 

  성경에는 많은 이름이 나오는데 각자가 이름의 뜻과 비슷하게 살았습니다. 사도행전 4:36에는 요셉을 소개하고 있는데 사도들이 그의 이름을 바나바 즉, 위로의 아들이라고 불렀습니다. 왜냐하면, 굶주림 가운데 있는 성도들을 격려하고 위로하기 위해 그의 밭을 팔아서 사도들의 발 앞에 두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마태복음 1:21에서는 예수님의 탄생 예언을 하면서 ‘예수’라는 이름의 뜻이 ‘자기 백성을 그들의 죄에서 구원할 자’ 즉 구원자라고 하셨습니다. 예수님 또한 그 이름의 뜻대로 우리의 구원자가 되어 주셨습니다.

  하나님께서 아브라함과 사라를 열국의 아버지와 어머니로 만들어 주신다는 약속을 이름에 담으셨습니다. 그리고 그들의 이름을 부르실 때마다 하나님의 소망을 품으셨습니다. 


  김춘수 시인의 <꽃>이라는 시가 있습니다. 

내가 그의 이름을 불러 주기 전에는/ 그는 다만 하나의 몸짓에 지나지 않았다.

내가 그의 이름을 불러 주었을 때/ 그는 나에게로 와서 꽃이 되었다.

내가 그의 이름을 불러 준 것처럼 나의 이 빛깔과 향기에 알맞은 

누가 나의 이름을 불러 다오.

그에게로 가서 나도 그의 꽃이 되고 싶다.

우리들은 모두 무엇이 되고 싶다.

너는 나에게 나는 너에게/ 잊혀지지 않는 하나의 눈짓이 되고 싶다.


  “그의 이름을 불러 주었더니 그는 나에게로 와서 꽃이 되었다.”는 말은 정말 아름답습니다.

내가 그를 가시라고 부르면 그는 나에게로 와서 가시가 되고, 내가 그를 꽃이라 부르면 그는 나에게로 와서 꽃이 된다는 말입니다. 

  하나님께서 아브라함과 사라에게 열국의 아버지와 어머니의 소망을 두고 그들의 이름을 부르셨을 때 그들이 그렇게 된 것처럼, 우리도 누군가를 소망을 두고 부른다면 그 또한 우리에게 와서 꽃이 될 것입니다. 우리 안에 어떤 소망을 품고 형제자매의 이름을 부르느냐에 따라 그들이 꽃이 될 수도 있고 가시가 될 수도 있습니다. 

  그리스도의 사랑과 하나님의 소망을 품고 이웃을 바라보고 그들의 이름을 부를 수 있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 드립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97개(1/5페이지)
성경칼럼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97 코람데오(왕하 5:15-27) 이승록 61 2018.07.27 11:30
96 요단 강에(왕하 5:1-14) 이승록 53 2018.07.26 06:50
95 엘리사는 또 이르되(왕하 4:38-44) 이승록 49 2018.07.25 06:49
94 균형 잡힌 신앙(왕하 2:15-25) 이승록 125 2018.07.20 06:51
93 갑절의 영성(왕하 2:1-14) 이승록 119 2018.07.19 06:45
92 나만 살자고(왕하 1:13-18) 이승록 105 2018.07.18 09:22
91 약속PROMISE(시 114:1-8) 이승록 113 2018.07.13 06:45
90 여호와의 이름을 찬양하라(시 113:1-9) 이승록 141 2018.07.12 06:54
89 자, 지금 선택하십시오!(시 112:1-10) 이승록 137 2018.07.11 07:22
88 시대를 이기는 힘(딤후 3:10-17) 홈지기 115 2018.07.06 08:18
87 경건의 모양은 있으나(딤후 3:1-9) 이승록 205 2018.07.05 07:30
86 말다툼을 하지 말라(딤후 2:14-19) 이승록 186 2018.07.04 06:42
85 축복함이 이러하니라(신 33:18-44) 이승록 89 2018.06.29 06:31
84 '생명과 복, 사망과 화'(신 30:10-20) 이승록 126 2018.06.22 06:32
83 아멘 할지니라(신 27:1-26) 이승록 151 2018.06.15 06:59
82 하나님이 너와 함께 계시도다(창 21:22) 이승록 119 2018.06.14 08:50
81 큐티 나눔 잠시 쉬겠습니다. 이승록 163 2018.05.18 15:07
80 뒤를 돌아보았으므로(창 19:21~29) 홈지기 200 2018.04.26 11:00
79 소돔을 향하여(창 18:16~21) 이승록 260 2018.04.05 06:46
78 여호와께 능하지 못한 일이 있겠느냐(창 18:9~15) 이승록 256 2018.04.04 09:02